clementine

E/elliott smith 2008.07.27 00:33






영업 시간이 끝났다며 그들은 당신을 깨웠고
지나가는 자동차 소리를 들어보니 거리는 젖어있는 듯 했지
바텐더는 오픈 표지판을 뒤집으며
클레멘타인을 흥얼거렸어
지독하게 서러운 클레멘타인을

아직 그대가 그녀의 연인이라 해도
이미 모든게 잘못될 수 있을만큼
오랜 시간이 흘렀고
어쩌면 그녀도 그렇게 말하진 않지만
이미 그렇게 생각하고 있는지 모르지

그대는 몸을 가눌 수 없을만큼 취해서
눈밭에 누운 채 천사의 날개 모양으로 손발을 휘저었지
뭐라도 해야겠어서
떨쳐지지 않는 그 선율을 잊고 싶어서

오 내 사랑, 오 내 사랑
나의 사랑 클레멘타인
끔찍하게 서러운 클레멘타인을


They're waking you up to close the bar
The street's wet, you can tell by the sound of the cars
The bartender's singing "Clementine"
While he's turning around the open sign
Dreadful sorry, Clementine
Though you're still her man
It seems a long time gone
Maybe the whole thing's wrong
What if she thinks so but just didn't say so?
You drank yourself into slow-mo
Made an angel in the snow
Anything to pass the time
And keep that song out of your mind
Oh, my darling
Oh, my darling
Oh, my darling Clementine
Dreadful sorry, Clementine




clementine / elliott smith
translated by lonegunman
 
신고

'E > elliott smith' 카테고리의 다른 글

twilight  (0) 2008.07.27
last hour  (0) 2008.07.27
memory lane  (0) 2008.07.27
pitseleh  (0) 2008.07.27
clementine  (0) 2008.07.27
2:45 am  (0) 2008.07.27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2:45 am

E/elliott smith 2008.07.27 00:18



몽유의 상태로 걸음을 옮긴다
굳게 입을 다물었던 기억들이 말을 거는 그곳으로
당신을 도우려던 손들은 오히려 당신에게 상처만을 남겼고
아름다운 것들로 인해 오히려 당신은 더욱 황폐해져 갔다

아이처럼,
순진하고 불평어린 아이처럼 걸어나가며
손에 닿는 무엇이든 움켜쥔다
높이 날아오르기 위해, 혹은 바닥까지 무너지기 위해

보이지 않던 내부의 균열들은
감춰져 있었을 뿐, 끊임없이 증식하지

나를 둘러싸고 비웃는 저 무수한 군중 속에서
도대체 진짜로 날 내리친 놈이 누군지 모르겠다
그대가 내게 상처를 줬을 때
정말 다친 것은 내 안의 그대 자신이었어
이제야 난 비로소 내 안의 우리 둘을 분리시킨다

헛된 희망도 이젠 지겨워
나를 비난하려거든
이번엔 모두가 들을 수 있도록 크게 말해

새벽 2시 45분..
경적소리에 놀라 정신을 차려보니
깨어난 곳은 낯선 거리
그대가 이미 반 쯤 지워 놓은 기억들만이 남아있다

과거의 상처들로부터 나를 지켜줄
누군가의 품이 절실하지만

그렇게 무대 밖으로 걸어나오니
어둠 속으로 사라지는 두 명의 그대..
이제 나는 퇴장한다
언제나 거절당하기만 했으니
다시 돌아갈 일도 없을 것이다




I'm going out sleepwalking
Where mute memories start talking
The boss that couldn't help but hurt you
And the pretty thing he made desert you
I'm going out now like a baby
A naïve unsatisfiable baby
Grabbing onto whatever's around
For the soaring high or the crushing down
With hidden cracks that don't show
But that constantly just grow
I'm looking for the man that attacked me
While everybody was laughing at me
You beat it in me that part of you
But I'm going to split us back in two
Tired of living in a cloud
If you're going to say shit now you'll do it out loud
It's 2:45 in the morning
And I'm putting myself on warning
For waking up in an unknown place
With a recollection you've half erased
Looking for somebody's arms to
Wave away past harms
I'm walking out on center circle
The both of you can just fade to black
I'm walking out on center circle
Been pushed away and I'll never go back



2 : 45 am / elliott smith
translated by lonegunman

 
신고

'E > elliott smith' 카테고리의 다른 글

twilight  (0) 2008.07.27
last hour  (0) 2008.07.27
memory lane  (0) 2008.07.27
pitseleh  (0) 2008.07.27
clementine  (0) 2008.07.27
2:45 am  (0) 2008.07.27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on vacation

R/robot ate me 2008.07.26 22:31





살아가기 위해
더 강한 처방이
더 많은 시간이
더 그럴듯한 이유가 제겐 필요합니다

만일 그대가 저의 유일신이라면
지배자라면
제 머리 위로 날아와
저를 제어해주십시오
다정하게 저를
끌어안아주십시오

지금은 휴일이며
저는 휴식 중에 있습니다
함께 춥을 춥시다
도망쳐 버립시다

제겐 도피가, 
내부로 잠식하는 동안
저를 품어줄 심장이 필요합니다





I need stronger medication
More time and reason to live
Maybe if you were my only god
My dictator
Hovering over me
Take control of me
Hold me dearly
I’m on vacation
A holiday
Let’s dance together
And run away
I’m on vacation
A holiday
Let’s dance together
And run away
I need a break from this
A heart for me
To hide inside
To hide inside
To hide inside
To hide inside
To hide inside



on vacation / robot ate me
translated by lonegunman
 
신고

'R > robot ate me' 카테고리의 다른 글

we ate eachother  (0) 2015.12.16
crispy christian tea time  (0) 2012.08.24
oh no oh my  (0) 2012.08.24
genocide ball  (0) 2012.08.24
on vacation  (0) 2008.07.26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과거에도 당해놓고 

또다시 같은 자에 의해 분리된 채

다시, 우리는 이렇게 홀로 섰다

다시, 두 손은 등 뒤에

다시, 등은 벽에 맞댄 채


그러니 더이상 법은 우리의 울타리가 아니다

모든 작용은 그에 따른 반작용을 낳고

네 행동의 귀결은 오직 비탄 뿐

다시, 우리는 벽을 등지고 섰다


기도하나니,

우리가 받은 고통이 고스란히 너에게 돌아가기를

다시, 우리를 이용하고 억압하여

다시, 우리의 상실로 네가 얻은 그 모든 이익의 댓가로


낙타를 옭아맨 쇠사슬을 지푸라기가 끊어내는

그날은 머지 않았다, 반드시 오리라

탐욕에 눈 먼 쓰레기들을 세상에서 청소할 날이...

그 날이 오거든

나 기꺼이 총을 쥐리라

가장 먼저 벽에 세워질 자

바로 그대다, 친구




Here we stand alone again

Divided by the same old men

Hands behind our back again

& Our backs against the wall again

Excuse us if we take offence

Each action has a consequence

& Yours cause nothing but laments

& Our backs against the wall again

I pray our pain will be your pain

As you use & hold us back again

& Profit from our loss again

Until the straw that breaks this camels chains

Some day soon the time will come

To rid the world of greedy scum

When that day comme I'll get my gun

You'll be the first against the wall my friend



lone gunman required / matt elliott

translated by lonegunman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M > matt elliott' 카테고리의 다른 글

the guilty party  (0) 2014.10.06
a waste of blood  (0) 2014.10.06
the failing song  (0) 2014.10.06
how much in blood  (0) 2014.10.06
reap what you sow  (1) 2014.10.06
lone gunman required  (0) 2008.07.26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