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 hurt

E/eels 2018.09.15 10:22




알아요, 엄청난 실수를 저질렀겠죠

당신이 남긴 어마어마한 상처로 인해

각성의 상태에서 둥둥 떠다니고 있는 거죠

그래요, 당신 멍청했어요

근데요, 그래도 해는 떠요


다치세요

세상은 그쯤 감당할 수 있어요

당신도 마찬가지고

그러니까, 상처 받으세요

감당할 수 있다는 거 알잖아요

그게 당신을 무너뜨리지 못하도록 내가 있으니까


이봐요, 당신이 저지른 실수가 당신을 규정하진 않아요

그냥, 살다보면 그런 일도 있는 거예요

세상이 끝나는 것 같겠지만

많이 가슴 아프도록 해요

굽이진 그 길을 돌면 뭐가 있을지 모르잖아요


아파하세요

그쯤은 세상도 감당할 수 있어요

당신 역시 마찬가지죠

받으세요, 그 상처

감당할 수 있다는 거 알잖아요

당신이 파괴당하는 건 내가 허락하지 않으니


방향을 잃은 것 같을 거예요

내일을 맞는 일조차

엄청난 용기를 필요로 하겠죠

하지만 밤새 뒤척이다 보면

결국 이겨낼 수 있다는 걸 알게 돼요


아파하세요

세상은 끝나지 않고

당신도 마찬가지죠

자, 상처 받으라고요

감당할 수 있다는 걸 알게 될 거예요

당신이 파괴되는 건 내가 좌시하지 않을 테니

많이 아프도록 해요

그래도 괜찮다고요

무너지지 않도록 내가 있는 거예요





I know, you made a big mistake

You left a lot of damage

Floating in the wake

Though your actions were unwise

You'll still see the sunrise

Be hurt

The world can take it

And so can you

Come on, be hurt

You know that you can take it

I'm not gonna let it destroy you

Look here, you're more than your mistakes

It's just how it goes sometimes

Your heart may have to break

Though it feels like it's the end

You can't see around the bend

Be hurt

The world can take it

And so can you

Come on, be hurt

You know that you can take it

I'm not gonna let it destroy you

I know, you think you've lost your way

You need a lot of courage

To face another day

As you stumble through the night

Know you're gonna win the fight

Come on, be hurt

The world can take it

And so can you

I know it I do

Come on, be hurt

You know that you can take it

I'm not gonna let it destroy you

Come on, be hurt

It's alright

I'm not gonna let it destroy you



be hurt / eels

translated by lonegunman


'E > eels' 카테고리의 다른 글

be hurt  (0) 2018.09.15
i need some sleep  (0) 2008.08.21
guest list  (0) 2008.08.01
your lucky day in hell  (0) 2008.08.01
climbing to the moon  (0) 2008.08.01
dead of the winter  (0) 2008.08.01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어떻게 떠날 수가 있죠?

어떻게 머물 수가 있어요?

희망이라곤 하나도 남아있지 않은데

여기든

저기든 아무 것도 없어요

이런 아무것도 아닌 것들 사이에

무언가 견딜만한 게 있나 보죠


만일 그대에게도 무언가 꿈이란 게 있었다면


기억은 하나요?

떠올릴 수 있어요?

정말로 꿈을 꾸었다 한들

혼자만의 일인데


그래서, 그대는 어떻게 여기 남아있을 수가 있죠

어떻게 떠날 수가 있어요

대답이 있다해도 

끝내 알 수 없겠죠


그대에게도 무언가 꿈이랄 게 있었나요


기억은 해요?

떠올릴 수 있어요?

꿈을 꾸었다 한들

그걸 누구랑 나누겠어요


애초에 꿈을 꾸었다 한들 말이에요



How can you leave?

How can you stay?

Now that your hope

Has faded away

Nothing is here

Nothing is there

Caught between nothing

Is something to bear

And if you had some dream

Do you remember?

Do you recall?

You dreamed alone

If you dreamed at all

So how can you stay here?

But how can you go?

If there's an answer

You'll never know

And if you had some dream

Do you remember?

Do you recall?

You dreamed alone

If you dreamed at all

If you dreamed at all


how? / jesse harris & the ferdinandos

translate by lonegunman

'J > jesse harris & the ferdinandos' 카테고리의 다른 글

how?  (0) 2018.09.09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note to self

O/oren lavie 2018.09.08 23:00



‘결코’라곤 결코 말하지 마

‘반드시’라고도 하지 말고

너에겐 ’더러는’ 정도가 좋을 수 있어

널 따분하게 만드는 사람들에게 좀 더 친절하기로 해

그들도 네가 따분하긴 마찬가지일 테니까

이렇다고 말하고는 내심 저렇기를 바라지 마

어느 쪽 말이 씨가 될지 어떻게 알아

네가 사랑할 수 있는 대상이라면

아마 그쪽에서도 널 사랑할 가능성이 높을 거야


‘결코’라는 말은 결코 하지 말고

똑똑하게 굴려고도 하지 마

모든 싸움을 이긴다니 얼마나 외로운 일이겠어

네가 듣고싶지 않은 말이라면 너 또한 입에 담지 마

친절하기 힘들다면 예의라도 있자고

만사를 다루듯 매사에 신중하되

그르친다 해도 잘못은 아닌 거야

어떻게 항상 옳겠어

어떻게 그래


되도록 진실하고

공정하도록 노력해봐

머리카락을 너무 만지작거리지 말고

피크가 아니라 손가락으로 기타줄을 퉁겨봐

무언가 받아들일 공간을 남겨두고

좀 더 보살피도록 해


시간을 잘 지키고, 사람들을 기다리게 만들지 마

무슨 빌어먹을 거물이나 되는 것처럼 굴지 말라고

준비에 지나치게 몰두하지 말고

좀 더 보살피도록 해

자기자신을



꽃에 물을 주고

샤워하는 김에 소변을 보지 말고

책은 단지 작품일 뿐 친구가 아니라는 점을 명심해

열렬하게 좋아하지 않는다고 꼭 혐오한다 말할 필요는 없어

그 사이에는 무수한 결이 존재하니까


좋은 연인이 되도록 해

앞으로도 깨닫게 되는 게 있을 거야

넌 네 부분의 합보다 큰 존재야

시작을 안다고 반드시 그 끝을 알 수 있는 건 아니야


되도록 진실하고

공정하도록 노력해봐

머리카락을 너무 만지작거리지 말고

피크가 아니라 손가락으로 기타줄을 퉁겨봐

무언가 받아들일 공간을 남겨두고

좀 더 보살피도록 해


시간을 잘 지키고, 사람들을 기다리게 만들지 마

무슨 빌어먹을 거물이나 되는 것처럼 굴지 말라고

준비에 지나치게 몰두하지 말고

좀 더 보살피도록 해

자기자신을


음...


늦지 말고, 사람들을 기다리게 하지 말고

자기가 무슨 대단한 사람이라도 되는 줄 착각하지 말고

지나치게 준비하지 말고

그냥 자기자신을

좀 더 돌보는 게 좋겠어

나 자신을





Never say never but never say always

Sometimes can be good for you

Try to be kinder to people who bore you

You're probably boring them too

Never say one thing and wish for another

For which of the two will come true?

If you can love it then it will most likely love you


Never say never and don't be so clever

It's lonely to win every fight

Never say something you wouldn't like hearing

If you can't be nice, be polite

Like you do one thing is how you do everything

But you can't do everything right

All of the time

All of the time


Try to be true

Try to be fair

Don't play so much with your hair

Don't pick but strum, make room it will come

And take better care


Don't be so late, don't make people wait

Don't act like you're so fucking great

Don't over-prepare

And take better care

Care of yourself


Water the flowers

Don't pee in the shower

And books aren't your friends they're just art

Don't say you hate it, you don't need to love it

There's so many shades to your heart


Be a good lover

The thing you'll discover

You're more than the sum of your parts

Don't think you know how it ends cause you know how it starts


Try to be true

Try to be fair

Don't play so much with your hair

Don't pick but strum, make room it will come

And take better care


Don't be so late, don't make people wait

Don't act like you're so fucking great

Don't over-prepare

And take better care

Care of yourself


Don't be so late, don't make people wait

Don't act like you're so fucking great

Don't over-prepare

And take better care

Care of yourself

Care of yourself




* 제목 - 나에게 남기는 기록


note to self / oren lavie

translated by lonegunman

'O > oren lavie' 카테고리의 다른 글

note to self  (0) 2018.09.08
don't let your hair grow too long  (0) 2011.06.18
her morning elegance  (0) 2009.03.14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grass widows

I/iron&wine 2018.09.02 23:34




저 바다가 언제 나를 삼켜버릴지

고대하고 있던 머리 위의 달들 아래

우리는 나무 사이 나부끼던 서로를 찾아냈어

마침내 세상의 색채를 찾아낸 사람들처럼


우리는 뒷골목 평지에 서로를 뉘이고

잡초 덤불 속에 가터뱀을 놓았어

마치 세상의 색채를 처음 본 사람들처럼


태양은 우리를 떠나 서쪽으로 기울고

입술은 언제나 가슴 가장 먼 곳에서 포개졌어

우린 마침내 세상의 색채를 목도한 듯했어


우리가 돛처럼 쌓아올린 흰 깃발은

잔디밭에 누운 미망인의 몸처럼 구겨진 채로 빛났어

우린 마치 세상의 색채에 눈을 뜬 것 같았어


검은색을, 검고 푸른 어떤 색채를 바라보는 듯했어

눈밭에 누운 네 몸 위로도 새하얀 눈발이 희미하게 덮였어

우린 검은빛을 봤다고 생각했어, 갈색을, 그리고 초록색도

그런 건 너에겐 너무 흔한 일이었지만

무엇도 그리 오래가진 않잖아


검은색을 본 것 같았어, 수백만 번이나 거듭해서

내 머릿속의 심연에서 너를 찾아냈어

황금빛과 흰빛 위에 누운 채로

우린 칠흙같은 어떤 빛을 바라보고 있었어

밤을 지새 네가 나를 사랑하는 날까지

나는 이 노래를 사랑해보려 해


강물 속 자갈 위로 가진 돈을 모두 쏟아버리고

우리는 서로를 숲으로 이끈 뒤

홀로 헤매어 돌아나오게 만들었어

마치 세상의 색채에 이제 막 눈을 뜬 사람들처럼


입안엔 묘한 맛이 맴돌아 남았어

그 이상의 노래할 만한 어떤 것도

여기 시카고 남부는 허락하지 않아

우린 이 세상을 낯선 빛으로 바라보기 시작했어




[Verse 1]

We found each other blown between the trees

Where the moons want me to be swallowed by the sea

Like we finally saw the colors of the world


We grew the garden snake within the weeds

Laid each other long across a flat back street

Like we finally saw the colors of the world


[Verse 2]

We felt the sun leave us for the west

And the lips always folding farther from the breast

Like we finally saw the colors of the world


We ran a white flag up the mast

Puckered up like a widow gleaming in the grass

Like we finally saw the colors of the world


[Chorus]

Like we saw black, like we saw black and blue

You placed up in the foolish snow up, cover loose

Like we saw black, like we saw brown, green, too

You saw it often but it's over too soon


[Chorus 2]

Like we saw black, running a million times

I found you in the fundamental with the mind

Like we saw black, lyin' in gold and white

I love this song and 'til you love me all night


[Verse 3]

We threw our money to the river stones

Led each other to the woods to wander back alone

Like we finally saw the colors of the world


We let the taste linger in the mouth

South Chicago never gave us more to sing about

Like we finally saw the colors of the world




grass widows / iron&wine

translated by lonegunman


'I > iron&wine' 카테고리의 다른 글

grass widows  (0) 2018.09.02
winter prayers  (0) 2018.08.21
joy  (0) 2018.08.21
passing afternoon  (0) 2009.10.10
fever dream  (0) 2009.08.09
carousel  (0) 2008.09.03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winter prayers

I/iron&wine 2018.08.21 02:37




날은 춥고

당신은 지겨워지기 시작했지

집으로 돌아가는 꿈을 꾸며

지나가는 자동 운전 차를 94대까지 헤아리는 동안

그러나

호숫가는 결코 당신을 홀로 걷게 두지 않아


속이 빈 나무들과

손짓으로 대신하는 말들

빈 깡통을 들어 건배하는 넥타이들

당신은 이미 알고 있어, 그녀가 떠난 이유를

물결을 따라 떠내려가는 옷가지들과...


북쪽으로 흘러가는 동안

당신의 확신은 순간 순간 흐려져

마치 빨갛게 언 그녀 입가의 입김처럼



그녀가 당신에게 남긴 건 어떤 구멍들이야

12월 뒤뜰의 눈밭 위로 이어진 바퀴자국

그 서글픈 전리품들은, 그러나

울타리 너머에선 흔적을 찾을 수 없어


왜 그녀를 따라갔지?

밀워키는 겨울날의 기도에 대해선 귀머거리인데

밤도 없고, 낮 또한 없이

치뤄야 할 대가는 한가득이면서

당신은 주머니 속 희망만 굴리고 있군


북쪽을 향해 흘러가는 동안

굳었던 확신은 희미하게 흩어져가지

마치 붉어진 그녀의 입가를 흐리던 연기처럼



Well it's cold, and you're bored

From counting the smart cars on 94

When you dream you're back home

But the lakeside won't trust you to walk alone


Hollow trees, talk of hand

All the neckties are toasting with empty cans

And you know why she's gone

Clothes in the river, drifting on

Slide down south

When once in a while your confidence leaves you

Like smoke falls out her red mouth


Well she left you the holes

The tracks in the back yard, December snow

But those sad souvenirs

They end at the fence line, and they disappear


Why you'd follow her there?

Milwaukee's a deaf ear for winter prayers

There's no night, there's no day

With only hope in your pocket, and hell to pay


Slide down south

When once in a while your confidence leaves you

Like smoke falls out her red mouth


winter prayers / iron & wine

translated by lonegunman


'I > iron&wine' 카테고리의 다른 글

grass widows  (0) 2018.09.02
winter prayers  (0) 2018.08.21
joy  (0) 2018.08.21
passing afternoon  (0) 2009.10.10
fever dream  (0) 2009.08.09
carousel  (0) 2008.09.03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