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ameda

E/elliott smith 2008.07.27 14:29






너는 가로수 길을 걸어 내려가지
모든 사람들을 속일 한 벌의 트릭 카드를 숨기고 말야
마치 그게 무슨 소중한 외아들이라도 되는 양
사람들이 고개 숙여 절이라도 해주길 바라듯이

넌 길가의 갈라진 틈새를 내려다보며 산책로를 거닐다
마침내 친구들을 떠올리지
그들의 호의로부터 너 자신을 지켜내기 위해
얼마나 끊임없이 그들을 불안하게 해왔는지를 말야

널 다치게 한 건 다른 누구도 아니었어
네 스스로 널 망가뜨렸을 뿐이야
아무도 널 다치게 한 적 없어, 네가 한 거야
넌 일은 벌여놓고 수습은 못하는 놈이니까

넌 악몽을 떨치려 애쓰며
가로수 길을 걸어 내려갔어
차라리 그 꿈이 깨어있는 내게 전염되길 바라며
이제 알겠니
네 최초의 실수는
네가 누군가와 관계를 맺을 수 있으리라 생각한 거야
누구나 처음 1,2분 쯤은 널 좋아할 수 있겠지만
그 뒤엔 바로 약발이 떨어지지

이제 너의 그 가식도
나에겐 통하지 않아

네 마음이 아픈 것도, 모두 네 잘못이야
넌 일을 벌여놓고 책임은 지지 않으려 하지
아무도 널 다치게 한 적 없었어
네가 상처받았다면 그건
그냥 너 스스로 저지른 일을 수습 못해서 그런 거라고

다른 사람을 탓할 거 없어
네가 지금 혼자라면,
그건 네 스스로가 그들로부터 분리되길 원했기 때문이야




You walk down Alameda
Shuffling your deck of trick cards over everyone
Like some precious only son
Face down, bow to the champion
You walk down Alameda
Looking at the cracks in the sidewalk
Thinking about your friends
How you maintain all them in a constant state of suspense
For your own protection over their affection
Nobody broke your heart
You broke your own because you can't finish what you start
Walk down Alameda
Brushing off the nightmare you wish
Could plague me when I'm awake
And now you see your first mistake
Was thinking that you could relate
For one or two minutes she liked you
But the fix is in
You're all pretension
I never pay attention
Nobody broke your heart
You broke your own because you can't finish what you start
Nobody broke your heart
You broke your own because you can't finish what you start
Nobody broke your heart
You broke your own because you can't finish what you start
Nobody broke your heart
If you're alone it must be you that wants to be apart




alameda / elliott smith
translated by lonegunman

 
신고

'E > elliott smith' 카테고리의 다른 글

little one  (0) 2008.07.27
miss misery  (0) 2008.07.27
alameda  (0) 2008.07.27
coming up roses  (0) 2008.07.27
in the lost and found  (0) 2008.07.27
twilight  (0) 2008.07.27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coming up roses

E/elliott smith 2008.07.27 14:27






나는 잘못된 시작들로 가득찬 고물상
나의 사랑을 희미한 전구불 아래에 묻는데에
그대의 허가는 필요없습니다
날이 선 초승달이 곧 그대를 죽이겠지요
그대의 차고 하얀 형제는 시린 눈에 박힌 실유리처럼
그대의 핏줄을 타고 돌겠지요
달이 모양을 바꾸는 동안 그대는 조금씩 땅 속으로 묻혀가고
그대는 장미꽃을 피우시겠지요
그대 가는 모든 곳에 붉은 장미가 줄을 잇겠지요

그대가 스스로에게 속삭이던 혼자말들이 곧 그대를 죽이겠지요
그대의 차고 하얀 형제는 그대의 핏 속에 살아,
어둔 밤 하늘을 빙빙 돕니다
그가 모양을 바꿔가는 동안 그대는 조금씩 땅 속으로 묻혀가고
그대는 장미로 피어나겠지요
그대 가는 모든 곳에 붉은 장미가 줄을 잇겠지요

그대는 아무도 알지 못하는 곤경에 처했습니다
그것이 장미를 피우겠지요
그대 가는 모든 곳에 붉은 장미가 만발하겠지요


I'm a junkyard full of false starts
And I don't need your permission
To bury my love under this bare light bulb
The moon is a sickle cell
It'll kill you in time
You cold white brother riding your blood
Like spun glass in sore eyes
While the moon does its division, you're buried below
And you're coming up roses everywhere you go
Red roses follow
The things that you tell yourself
They'll kill you in time
You cold white brother alive in your blood
Spinning in the night sky
While the moon does its division, you're buried below
And you're coming up roses everywhere you go
Red roses
So you got in a kind of trouble that nobody knows
And you're coming up roses everywhere you go
Red roses



coming up roses / elliott smith
translated by lonegunman

 
신고

'E > elliott smith' 카테고리의 다른 글

miss misery  (0) 2008.07.27
alameda  (0) 2008.07.27
coming up roses  (0) 2008.07.27
in the lost and found  (0) 2008.07.27
twilight  (0) 2008.07.27
last hour  (0) 2008.07.27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계단을 오르고
미끄러운 경사면을 지나
호흡을 한 번 고르고
그렇게 그는 당신을 집어갔어
사랑에 빠진 건 난데, 아마 그게 맞을텐데
안 가면 안 돼, 안젤리나?
그냥 나랑 같이
여기 분실물 센터에서 지내면

짧은 입맞춤
낯선 기분
고독한 시선
그리고 사라짐
여긴 너무나 단순한 곳이라
그렇게 스치는 순간조차 선명하게 각인되고 말아
그러니까 돌아가지마, 안젤리나
다가올 우울을 어떻게 견디라고

하루가 저물고 다시 아침이 오고 잠에서 깰 때면
그는 언제나 당신을 생각한다지

그래 뭐, 나는 혼자여도 괜찮아
대체적으로 견딜만은 해
아니, 죽을 거 같대도 뭐 어쩌겠어
당신은 그저 스쳐지나는 존재였을 뿐인 거야

근데, 그래도 안 가면 안 될까 안젤리나?
그냥 나랑 같이 분실물인 채로 여기서 살면

안 될까
그냥 분실물인 채로 함께 있으면



He held his breath
To hold your hand
To walk the stairsteps in pairs
Climbing up the slippery slope
I'm in love
Love I hope
Don't go home, Angelina
Stay with me
Hanging around in the lost and found

Kissed you quick
Feeling weird
Lonely leered and disappeared
This is such a simple place
Passing time can't erase
Don't go home, Angelina
Paint tomorrow blue

Day breaks
And every morning when he wakes
He thinks of you

I'm alone
That's okay
I dont mind
Most of the time
I dont feel afraid to die
She was here passing by
Don't go home, Angelina
Stay with me
Hanging around in the lost and found
Stay with me
Hanging around in the lost and found




in the lost and found / elliott smith
translated by lonegunman

 
신고

'E > elliott smith' 카테고리의 다른 글

alameda  (0) 2008.07.27
coming up roses  (0) 2008.07.27
in the lost and found  (0) 2008.07.27
twilight  (0) 2008.07.27
last hour  (0) 2008.07.27
memory lane  (0) 2008.07.27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twilight

E/elliott smith 2008.07.27 14:11





이렇게 웃어본 일도 참 오랫만이지만
울음이 터지기 전에 그만 멈춰야겠죠
해가 지기도 전에 잠들어 버리는 것은
저무는 하루를 보고 싶지 않은 까닭이죠

그녀는 아름답고 내게 친절하지만
난 이미 다른 사람의 연인인걸요
그녀는 예쁜데다가 모르는 것도 없지만
난 이미 다른 이의 연인이에요

당신은 외로워선 안 되는 사람이에요
그렇지만 어떤 약도 당신에겐 위안이 되지 않죠
머지않아 당신도 알게되겠죠
그것조차 당신이 끌어안고 가야할 삶의 일부인 것을요

나는 당신에게 꼭 맞는 사람이고
무슨 일이든 다 견뎌낼 준비가 되어있는데
당신은 이미 다른 사람의 연인이네요
만일 잠시만 내 곁에 있어준다면
당신을 웃게 할 자신이 있는데
어떻게 할지는 당신에게 달려있어요, 내 사랑

당신의 촛불이 너무나 눈이 부셔서
해가 지고 있다는 것도 잊을 뻔 했어요
만일 당신이 다 옳다고 하더라도
더이상은 상처받고 싶지 않아요, 그만 됐어요

아름다운 그 모든 것들 중에서도
당신은 항상 최고이지만
미안해요, 난 이미 다른 사람의 연인인걸요
내가 당신과 함께 한다고 해도
어차피 당신을 실망시킬테니
잘됐어요, 난 이미 다른 사람의 연인이니까요
이미 다른 사람의 연인이에요



Haven't laughed this hard in a long time
I better stop now before I start crying
Go off to sleep in the sunshine
I don't want to see the day when it's dying

She's a sight to see
She's good to me
I'm already somebody's baby
She's a pretty thing
And she knows everything
But I'm already somebody's baby

You don't deserve to be lonely
But those drugs you got won't make you feel better
Pretty soon you'll find it's the only
Little part of your life you're keeping together

I'm nice to you
I could make it through
That you're already somebody's baby
I could make you smile
If you stayed a while
But how long will you stay with me, baby?

Because your candle burns too bright
Well, I almost forgot it was twilight
Even if I think that you are right
Well, I'm tired of being down, I got no fight

You're wonderful
And it's beautiful
But I'm already somebody's baby
And if I went with you
I'd disappoint you too
Well, I'm already somebody's baby
Already somebody's baby



twilight / elliott smith
translated by lonegunman

 
신고

'E > elliott smith' 카테고리의 다른 글

coming up roses  (0) 2008.07.27
in the lost and found  (0) 2008.07.27
twilight  (0) 2008.07.27
last hour  (0) 2008.07.27
memory lane  (0) 2008.07.27
pitseleh  (0) 2008.07.27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last hour

E/elliott smith 2008.07.27 14:06





여기, 그대가 무너뜨린 군대의
처참한 시체들이 땅 위를 가득히 덮고 있어요
승전보라도 울리듯, 이제 다 끝났다고..
할만큼 했으니, 이렇게 된게 차라리 다행이죠
누구도 날 슬프게 할 수 없는 이 폐허 속에서
가만히 누워만 있을래요
날 괴롭히세요
그걸로 우리 그만 끝내기로 하죠

당신의 의견이 이 나라의 법이고
내가 항상 이해할 수 없었던 단 한가지는
나의 삶이란 매순간 거기에 달려있다는 것
그럼에도 결코 변하지 않는 단 한가지는  
당신이 나를 끌고 다니다가  
끝내는 망가뜨리고 말 거라는 사실
그냥 날 곁에 두지 않으면 되는거 아닌가요
이럴 이유가 없잖아요

내가 놓쳐버린 것들을 떠올려봤죠
이것을 위해서 내가 스쳐지나온 상황들을..
난 우리에게 단 한가지의 사랑만이 가능하다고 생각했거든요
이제 더이상 애쓰지 않아도 된다는게, 내겐 참 위로가 돼요
그냥 이렇게 누워있을래요
도둑처럼 당신의 마음을 훔치고 싶었는데
오히려 광대 꼴이 돼버렸군요
...이제 그만 하죠



Here's the army
That you mowed to the ground
And the bodies you left lying around
Talking it out
The last hour
I'm through trying now
It's a big relief
I'll be staying down
Where no one else is going to give me grief
Mess me around
Just make it over

Your opinion was the law of the land
A single thing that I could always understand
I lived it out from hour to hour
The only thing that never really changed
You ran me all around
And dragged me down
At the end of the day
Don't keep me around
Just make it over

I've been thinking of the things that I missed
Situations that I passed up for this
One way love I took for ours
I'm through trying now
It's a big relief
I'll be staying down
I wasn't good at being a thief
More like a clown
Make it over



last hour / elliott smith
translated by lonegunman
 
신고

'E > elliott smith' 카테고리의 다른 글

in the lost and found  (0) 2008.07.27
twilight  (0) 2008.07.27
last hour  (0) 2008.07.27
memory lane  (0) 2008.07.27
pitseleh  (0) 2008.07.27
clementine  (0) 2008.07.27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