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00 seconds

K/k's choice 2008.08.15 22:10



20,000 초.. 그대 떠난 후 난 시간만 세고 있어
일어서야 할 이유, 내가 해야 할 일들이 2만 가지는 되지만
여전히 기다리고만 있어
누군가 친절한 사람이
나를 일어켜주길
밥을 먹여주고
세상은 살만한 곳임을 확인시켜주길..
하지만
그게 너라면..
네가 있어주었다면..

세상의 색채들과 빗방울의 감촉까지도 모든 게 달라져버렸어
저 화장실 바닥에 있는 더러운 얼룩은 뭐지?
아무튼 지금은 상관하고싶지 않다
그냥 어딘지 모를 우주 공간을 배회하거나
아니면 오존층 파괴를 걱정하고 있을래

이건 너무 진부해, 영화 속 장면처럼
하지만 영화라기엔
촛점도 맞지 않고, 빛도 엉망이고
음악도 쌩뚱하네..
아무 문제 없을 때
우린 얼마나 강했니
세상이 우리 발 밑에 있었잖아
사랑을 잃고난 우릴 봐
얼마나 하찮은 존재들인지를
...내겐 네가 있어야 해




20,000 seconds since you've left and I'm still counting
And 20,000 reasons to get up, get something done
But I'm still waiting
Is someone kind enough to
Pick me up and give me food, assure me that the world is good
But you should be here
You should be here

How colors can change and even the texture of the rain
And what's that ugly little stain on the bathroom floor?
I'd rather not deal with that right now
I'd rather be floating in space somewhere or
Worry about the ozone layer

And it's almost like a corny movie scene
But I'm out of frame and the lighting's bad
And the music has no theme
And we're all so strong when nothing's wrong
And the world is at our feet
But how small we are when our love is far away
And all you need is you



20,000 seconds / k's choice
translated by lonegunman

 
 
신고

'K > k's choice'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000 seconds  (0) 2008.08.15
something's wrong  (0) 2008.08.15
not an addict  (0) 2008.08.15
everything's for free  (0) 2008.08.15
believe  (0) 2008.08.15
shadowman  (0) 2008.08.15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