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woods

E/emmy the great 2008.12.06 00:32





12월은 그 어느 해보다도 서둘러 찾아와
우리가 채 깨닫기도 전에 한껏 스산한 숨을 내뿜는데
그대는 문득 내게로 돌아서서
이대로 끝낼 순 없지 않느냐고 물으려는 듯 했어
그러나 그댄 아무 것도 묻지 않았고
나 역시 대답하지 않았지
모임에서 우리는 군중 속에 표정을 감춘 채
'이제 저희는 신실한 신자입니다'하는 따위의 노래를 불렀어
그러나 계시는 내려오지 않았지
그대 알겠니
별들은 우리의 도덕적 가치와 아무 관련이 없어
그건 그냥 눈 앞에 떠오른 빛일 뿐이야
우리 눈 앞에서
우릴 눈 멀게 하는 또 다른 빛..
Umeah를 떠나
그대의 일행에 합류한 지 벌써 몇 년인지
그러나 어느새 우리 앞에 놓인 갈림길 앞에서
난 그만 나의 길을 따라 떠나야 함을 알았어
그러나 여전히 그댈 찾게 될 것임을
아침이 깊은 숨을 내쉬어 밤을 몰아내면
다시 그댈 찾게 될 것임을
내 삶의 마지막 아침이 올 때까지 끝도 없이..

12월의 길은 멀고도 험한데
때로 난 지쳐 멈추고 싶어질테지만
그래도 애써 날 다스려
내가 죽는 그 날
이 길이 날 그대 곁으로 이끌어 줄 거라고
이 길이 날 그대 곁으로 이끌어 줄 거라고
피어오르는 흙먼지 속에서
우리의 길은 다시 하나로 합쳐질 거라고

 

December came faster than most
And before we knew it, it was cold
And you turned to me
As if to say that we should not have come this way
You didn’t ask a question, so I had no reply
And we came upon a congregation
And we turned our faces to the constellation
Singing “we are both believers now”
But still there was no voice in the clouds
You see, the stars are not our conscience
They are just another light in our eyes
In our eyes
They are just another light keeping us blind
Long time I have left Umeah
Long time travelled in your company
But I see the road before us split
And I know that I should follow it
But I know that I will find you
When the morning spreads it’s breath across the night
Find you
In the morning at the end of my life
December’s roads are long and they’re tough
And sometimes I get really tired and stuck
But I keep the thought that when I die
They will carry me and lay me by your side
They will carry me and lay me by your side
And there amongst the dirt
At last our roads again will merge

 

the woods / emmy the great
translated by lonegunman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E > emmy the great' 카테고리의 다른 글

atoms  (0) 2016.01.06
the hypnotist's son  (0) 2008.12.06
the woods  (0) 2008.12.06
easter parade  (0) 2008.11.28
city song  (0) 2008.11.28
mia  (0) 2008.11.28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