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oll bus roll

J/jeffrey lewis 2015.10.04 14:50





굴러라, 버스야, 굴러

난 벗어나고 싶어

둘둘 만 체육복을 창에 얹고 머릴 기댄 채

잠이 들더라도 날 깨우지 마

굴러라, 버스야, 굴러

날 데리고 가줘


심야를 향해가는 월요일 밤

모든 게 잘못됐어, 다시 떠나려 해

대충 싼 배낭과 대충 허기를 달랠 과자

빠른 기차가 지나는 42번가엔 또다시 사냥개가 지나네


굴러라, 버스야, 굴러

난 벗어나고 싶어

둘둘 만 체육복을 창에 얹고 머릴 기댄 채

잠이 들더라도 날 깨우지 마

굴러라, 버스야, 굴러

날 데리고 가줘


낡은 잡화점과 낡은 가로등 불빛

오늘밤 할렘가는 아늑해 보여

값 싼 불량식품들, 오랜 기억들이 아파

난 차라리 죽어버릴 것만 같아

두 알의 타이레놀을 삼키고 두 눈을 감아 본다


굴러라, 버스야, 굴러

난 벗어나고 싶어

둘둘 만 체육복을 창에 얹고 머릴 기댄 채

잠이 들더라도 날 깨우지 마

굴러라, 버스야, 굴러

날 데리고 가줘


이렇게 빠른 속도를 감당할 수 있도록 태어나지 않았어, 난

이렇게 많은 과거를 감당할 수 없어, 난

내 마음의 눈으로 바라본 세상은 모두가 즐거워 보여

나에겐 숨을 곳도, 달아날 곳도 없어


저물어 가는 내 젊은 날의 석양이

오래된 그림자들조차 한없이 커다랗게 늘어뜨려

하지만 괜찮아

달리는 버스가 나의 등 뒤로 

이 도시를 작게, 더 자그마하게 떠나보내네


굴러라, 버스야, 굴러

난 벗어나고 싶어

둘둘 만 체육복을 창에 얹고 머릴 기댄 채

잠이 들더라도 날 깨우지 마

굴러라, 버스야, 굴러

날 데리고 가줘


영국에서의 2주, 도시에서의 2주

약을 사는데 또 백 달러를 날렸어

편지를 보내 또 아쉬운 소릴 해야겠지

그만 끝장을 봐야 할 상황이 또 하나 생긴 거야


심야를 향해가는 월요일의 밤

다시 떠나가지만, 나아지리란 보장은 없지

약의 쓴맛을 참는다고, 반드시 병이 낫는 건 아냐

매일 42번가를 질주하는 사냥개는 나일까


좌석이 하나 밖에 없다면 창가 쪽이었으면 좋겠어

두 자리가 비어있다면 좀 누울 수도 있겠지

하지만 한 자리 밖에 없고 그나마도 통로 쪽 자리라면

그래도 버스가 움직이자마자 잠들어버릴 거야


그리고 어느 작은 꿈 속에서

어느 작은 내가 머물겠지

우리의 외부에선 버스가 굴러갈 거야

어느 작은 내 안에서 다시 내가 잠들 동안

시간은 멋대로 흘러가겠지


그러니

굴러라, 버스야, 굴러

나를 좀 데려가 줘

창문에 운동복을 둘둘 말아 머릴 기대면 베개처럼 편할 거야

내가 잠들더라도 깨우지 말고

굴러라, 버스야, 굴러

나를 떠나보내줘






Roll bus roll, take me off
A rolled sweatshirt makes the window soft
If I fall asleep, don’t wake me up.
Roll bus roll, take me up.

Midnight coming on a Monday night.
I’m gonna go again because I don’t feel right.
Quick pack, knapsack, quick snack, quick train.
42nd street, Greyhound again.

Roll bus roll, take me off
A rolled sweatshirt makes the window soft
If I fall asleep, don’t wake me up.
Roll bus roll, take me up.

Old bodegas and old streetlights
Harlem looks so warm tonight.
All those cheap deserts, memory hurts, I could die
I gotta take 2 Tylenols and close my eyes

Roll bus roll, take me off
A rolled sweatshirt makes the window soft
If I fall asleep, don’t wake me up.
Roll bus roll, take me up.

I wasn’t designed to move so fast
I wasn’t designed to have so much past
And in my mind's eye they all have so much fun
Nowhere to hide and nowhere to run

And then the sun setting on my youth makes that old shadow get taller
Oh, but it's all fine as long as the bus makes the city behind me get smaller and smaller

Roll bus roll, take me off
A rolled sweatshirt makes the window soft
If I fall asleep, don’t wake me up.
Roll bus roll, take me up.

Two weeks in England, two weeks in town.
Another hundred bucks of medication down.
Another sorry message that I need to send.
Another situation that I have to end.

And midnight coming on a Monday night
I’m gonna go again I might not be alright
It's a bitter pill, and it’s still the same
42nd Street, Greyhound again.

If I get one seat, I hope it’s the window.
And if I get two seats I’ll just lie down.
But if I get one seat and it’s just the aisle,
I’ll still be asleep before the hundredth mile.

And then inside some tiny dream
And inside that some kind of me
And outside us rolls the bus
And the time will go by till inside me I am asleep

Then roll bus roll, take me off
A rolled sweatshirt makes the window soft
If I fall asleep, don’t wake me up.
Roll bus roll, take me up.




roll bus roll / jeffrey lewis

translated by lonegunman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J > jeffrey lewis' 카테고리의 다른 글

you don't have to be a scientist to do experiments on your own heart  (0) 2016.01.24
to be objectified  (0) 2015.11.04
roll bus roll  (0) 2015.10.04
williamsburg will oldham horror  (0) 2015.09.17
back when i was four  (0) 2015.09.15
to go and return  (0) 2015.09.15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