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et

T/tim minchin 2016.07.19 20:19



궁금한 적 없어?

난 있어

그러니까 예를 들면, 내가 ‘빨강’이라고 말할 때

그 ‘빨강’이 네 머릿속의 ‘빨강’이랑 같은 걸 뜻하는지

알 수 있는 방법이 도무지 없잖아

누군가 ‘빨강’이라고 말할 때

그게 내 머릿속의 그것과 같은지 알 수 없는 것처럼 말야

그러니까 내 말은, 우리가 손전등을 쥐고

거의 빛의 속도로 움직인다고 해보자고

그런데 우리가 쥐고 있는 손전등 불빛은 여전히

우리 눈 앞에서 빛의 속도로 멀어지고 있을 거잖아

그러니까 내가 하고 싶은 말은...

모르겠어

내 머릿속에 있는 이 모든 것들

다른 친구들이랑 그냥 조금 다른 정도가 아닌 것 같아

그 해답은 내 마음 속에 불현듯 찾아와

완벽하게 완성된 이야기로 떠오르곤 해

모두가 소리지르는 게 즐겁다는 듯 소리를 질러대면

내 머릿속의 소리들도 참을 수 없을만큼 커져서

제발 다들 그만 좀 해줬으면,

엄마도 아빠도 텔레비전도 이야기들도

모두 아주 잠깐만이라도 멈춰줬으면 좋겠는데

미안, 도저히 뭐라고 설명하면 좋을지 모르겠어

하지만 이 소음은 점점 분노로 변하고

분노는 빛이 되고

내 안에서 타오르다가

보통은 그대로 사그라드는데

오늘은 그렇지가 않아

그 뜨거움, 그 비명

심장은 쿵쾅거리고

두 눈은 타버릴 것만 같은데

어느 순간 모든 게

모든 게 다


사라져


침묵이랑 비슷한데, 침묵은 아니야

그냥 어떤 종류의 고요함

마치 책장을 넘기는 소리처럼

혹은 숲속을 걷다가 멈추는 것처럼


고요해

침묵과 비슷한데, 완전히 같진 않아

그냥 아주 기분 좋은 고요함

마치 침대에 엎드려 있는 것 같은

머릿속에서 울리는 심장 소리를 듣고 있는 것 같은


날 둘러싼 사람들의 입모양은

여전히 바쁘게 움직이고 있는데

거기서 쏟아지는 말들은

더이상 나에게 닿지 않아


그냥 조용하고

따뜻해

마치 내가

노를 저어

폭풍의 눈 안으로 들어온 것처럼




Have you ever wondered

Well, I have, about how

When I say, say "red" for example

There's no way of knowing

If red means the same thing in your head

As red means in my head

When someone says red

And how if we are traveling at almost the speed of light

And we're holding a light

That light would still travel away from us

At the full speed of light

Which seems right in a way

But I'm trying to say

I'm not sure but I wonder if inside my head

I'm not just a bit different from some of my friends

These answers that come into my mind unbidden

These stories delivered to me fully written

And when everyone shouts like they seem to like shouting

The noise in my head is incredibly loud

Well I just wish they'd stop, my dad and my mum

And the telly and stories would stop for just once

I'm sorry, I'm not quite explaining it right

But this noise becomes anger and the anger is light

And this burning inside me

Would usually fade, but isn't today

And the heat and the shouting

And my heart is pounding

And my eyes are burning

And suddenly everything, everything is


Quiet

Like silence, but not really silent

Just that still sort of quiet

Like the sound of a page being turned in a book

Or a pause in a walk in the woods


Quiet

Like silence, but not really silent

Just that nice kind of quiet

Like the sound when you lie upside down in your bed

Just the sound of your heart in your head


And though the people around me

Their mouths are still moving

The words they are forming

Cannot reach me anymore


And it is quiet

And I am warm

Like I've sailed

Into the eye of the storm



quiet / tim minchin (matilda the musical)

translated by lonegunman




+ elise blake version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T > tim minchin' 카테고리의 다른 글

rock and roll nerd  (0) 2016.07.21
inflatable you  (0) 2016.07.21
quiet  (0) 2016.07.19
naughty  (0) 2016.07.18
drowned  (0) 2016.07.18
the fence  (0) 2016.07.16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