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dulge me

O/olive 2010.02.25 23:23






하잘것 없는 우울의
짙은 그림자에 싸여있는 동안에도
여전히 그대에게로 이끌리는 나
그럴듯하게 차려입었던 드레스도
구겨진 채 엉망이 돼버렸지만
그댈 향한 열병은 가시질 않는데

자, 나를 깨우쳐줘
그대의 몸짓들은 무얼 의미하지?
제발, 나를 만족시켜줘
난 그대가 하는대로 가만히 있을 거야

용기내어 말할게
인생은 너무 빨리 나를 스쳐가지만
언젠가, 어디선가는 찾을 수 있으리라 믿어
지금껏 언제나
나는 그대의 앵무새였지만
마지막 말은 내 뜻대로 해야겠어

자, 나를 깨우쳐줘
그대의 몸짓들은 무얼 의미하지?
제발, 나를 만족시켜줘
그대의 숨결을 더 가까이 느끼고 싶어

꿈을 실현시키는 거야
어떻게 하면 그댈 안심시킬 수 있을까
나를 유혹해봐
그대의 숨결을 내게 불어넣어줘

 


my latest little mood
a darker shade of blue
still i draw closer to you
my prtty little dress
begins to look a mess
infatuation comes thru

enlighten me with you
look at things the way you do
indulge me please
ill take the breath you breathe

take heart im telling you
my life has come too soon
but somewhere ill find some time
in every other way
youve told me what to say
these final words now are mine

enlighten me with you
look at things the way you do
indulge me please
ill take the breath you breathe

make the dream come true
show me how to comfort you
indulge me please
ill take the breath you breathe

enlighten me with you
look at things the way you do
indulge me please
ill take the breath you breathe

make the dream come true
show me how to comfort you
indulge me please
ill take the breath you breathe

 

 

 


indulge me / olive
translated by lonegunman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O > olive' 카테고리의 다른 글

indulge me  (0) 2010.02.25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