며칠째 떠오르지 않는 태양
유리병에 담긴 꽃 한 송이
벽난로 곁엔 슬리퍼 한 짝
케이스 안에 웅크린 첼로 한 대

그리고
이른 아침임에도 우아한 몸짓으로
계단을 걸어내려오는 그녀
수도꼭지에서 흘러나오는 물소리에 멍하니 꿈을 꾸다가
구름처럼 피어오르는 연기에 정신을 차리고
한 스푼의 설탕과 함께 휘저어 마시는
한 잔의 백일몽

코트를 걸치는 것도
기차에 오르는 것도
그녀에겐 모두 삶과의 싸움일 뿐
그녀는 쏟아져내리는 빗줄기를 바라보네

상점에 들르는 것조차도
그녀에겐 고독한 싸움일 뿐
지푸라기 하나에 매달린 심정으로
빵값을 지불하고 그녀는 떠나지만
아무도 알지 못하네

며칠째 떠오르지 않는 태양
그녀가 연주하는 겨울의 선율
갖은 생각에 잠기게 하는 천둥 소리
그녀의 귓가에 스치던 문 너머의 소리는
비둘기가 물고온 편지였을까
그녀의 연인이 될 운명이었던 어느 낯선 사람이었을까

코트를 걸치면서도
기차에 오르는 중에도
그녀는 그저 삶과 싸워내고 있을 뿐
가만히 쏟아져내리는 빗줄기를 바라보다가

상점에 들르는 것조차도
그녀에겐 고독한 싸움일 뿐
지푸라기 하나에 매달린 심정으로
빵값을 지불하고 그녀는 떠나지만
누구 하나 알아채지 못하네


그녀는 인생과 사투를 벌이고 있지
코트 하나 걸치는 것도
기차에 오르는 것조차도
그녀에겐 생을 건 싸움이지
부대껴 오는 생을 견디며
그녀는 상점에 들어서네
모두가 기꺼이, 철저히 타인이 되어주는 곳
잔돈을 챙기며
그녀는 사라지지만
아무도 알지 못하네
아무도 알지 못하네

 

Sun been down for days
A pretty flower in a vase
A slipper by the fireplace
A cello lying in its case

Soon she?s down the stairs
Her morning elegance she wears
The sound of water makes her dream
Awoken by a cloud of steam
She pours a daydream in a cup
A spoon of sugar sweetens up

And she fights for her life
as she puts on her coat
And she fights for her life on the train
She looks at the rain
as it pours
And she fights for her life
as she goes in a store
with a thought she has caught
by a thread
she pays for the bread
and she goes?
Nobody knows

Sun been down for days
A winter melody she plays
The thunder makes her contemplate
She hears a noise behind the gate
Perhaps a letter with a dove
Perhaps a stranger she could love

And she fights for her life
as she puts on her coat
And she fights for her life on the train
She looks at the rain
as it pours
And she fights for her life
as she goes in a store
with a thought she has caught
by a thread
she pays for the bread
and she goes?
Nobody knows

And she fights for her life
as she puts on her coat
And she fights for her life on the train
She looks at the rain
as it pours
And she fights for her life
as she goes in a store
where the people are pleasantly
strange
and counting the
change
as she goes?
Nobody knows

 


Her Morning Elegance / Oren Lavie
translated by lonegunman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O > oren lavie' 카테고리의 다른 글

don't let your hair grow too long  (0) 2011.06.18
her morning elegance  (0) 2009.03.14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