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un

E/emiliana torrini 2008.12.06 02:25


http://kr.youtube.com/watch?v=QOLCXPRg650



매일 날 들여다 보는 그대를 느껴요
그대에게도 제 몸이 세상 그 무엇보다도 부드럽게 느껴지시죠
그댄 사랑을 갈망하지만 언제나 외롭죠
채워지지 않는 갈망이 그대의 뼛속까지 시리게 하죠

알아요, 어머니는 그대에게 쓸모없는 놈이라고 말했죠
아버지는 그대가 아무 것도 배우지 못하는 멍청한 자식이라고 했어요
그대의 형제들은 그대에게 짐을 지울 뿐이었고
목사는 그댈 파면시키려고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았어요

부인에게 다른 애인이 있다는 사실이
그댈 그토록 외롭게 만든 건 아닐까요
자식들은 우습지도 않은 농담을 입에 달고 살죠
그댄 마음 먹은 거라면 뭐든지 망쳐버리는 재주를 가졌어요

이제 알겠어요?
그댈 사랑한다는, 그댈 결코 놓아주지 않을 거라는
그 마음만으로 전 여기 있는 거예요
그러니 그대의 손 안에 저를 쥐어요, 저를 외면하지 말아요
인생이란 원래가 뒤틀려 있는 거니까요

지금 그대의 부인은 애인과 함께 침대에 누워 있어요
그러니 가세요, 뒤도 돌아보지 마세요
그대 손가락에 끼어있는 반지는 그대에게 또다른 상처만을 남길 거예요
하지만 그녀에겐 그 모든 게 가벼운 농담일 뿐이죠


잘했어요, 가까이 다가가 그 놈의 머리를 제대로 갈겨줬어요
그제서야 부인은 그댈 바라보고, 아이들은 서로를 부둥켜 안았죠
촛불은 흔들리고 불길은 사납게 번져가고..
잘 했어요, 아주 신속하게 잘 움직여줬어요


그만 둬요, 그렇게 떨며 식은땀 흘리며 끙끙대며 후회할 것 없어요
벌써 일은 벌어졌고, 그댄 도망칠 곳도 없잖아요
이봐요, 날 봐요, 내 총구에 눈을 맞추고 날 사랑한다고 해봐요
그래요, 이건 입맞춤이에요
이 입맞춤은 말 그대로 그대 마음을 '날려버릴 거예요'



Every day I see you looking in.
I'll be the smoothest thing to touch your skin.
You're longing to be loved but you're alone,
And your longing makes you shiver to the bone.

I know your mamma told you nothing of importance.
No, your daddy taught you nothing you could learn.
You've had your sisters weighing on your pockets,
And your priest he tries so hard to get you turned.

Maybe you've been living lonely.
While your woman has a fellow on the side.
Your kids keep telling jokes that ain't that funny.
And you've failed in everything that comes to mind.

Now you see I'm only here to let you know,
That I love you and I'll never let you go.
So take me in the hand, don't walk on by,
For the life this has to offer twists inside.

Now your woman has a fellow in your bed.
You have to go, you have to move right in.
And the ring on your finger would leave another scar.
But the joke's on her, she hasn't seen it all!

So you shot him up close and you shot him in the face.
And your woman looked on and your children they embraced.
And the candle's still burning and the fire's roaring fire.
You moved right in, yeah you moved right in...

Stop your shaking, sweating, whining and regretting.
You're making a scene that is going to get you caught.
Hey look me in the barrell and tell me that you love me.
Yes this is a kiss that I swear will blow your mind.




gun / emiliana torrini
translated by lonegunman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E > emiliana torrini' 카테고리의 다른 글

thinking out loud  (2) 2009.08.29
gun  (0) 2008.12.06
ha ha  (0) 2008.12.06
heartstopper  (0) 2008.12.06
honeymoon child  (0) 2008.09.19
to be free  (0) 2008.07.28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