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lephant

D/damien rice 2008.08.15 18:35






더이상은 안 돼
이제 그만 끝내야 돼
누가 날 때려눕혀서라도
그만 멈추게 해

넌 날 꼼짝못하게 할 수 있잖아
날 갖고 노는 것 쯤이야 식은 죽 먹기잖아
그래도 코끼리를 그리는 솜씨는
너보다 그녀가 나아
그래, 그녀는 어린애처럼 울 수도 있고
날 미치게 만들 수도 있어
요즘 내가 좀 외롭거든


꼭 거짓말을 해야 했니
난 정말인줄 알았어
날 쥐었다 놓았다 하는 게 재밌니
차라리 네 베갯잇 속의 베개를 움켜쥐는 게
더 쉬운 일일텐데

혹시라도 잘못했다는 생각이 들 때면
너도 무릎을 꿇니?
너 자신을 돌아보니?
아니면 아직도 우릴 스친 미풍을 잊은 채 살아가니
그래, 내가 널 비난하는 노랠 부르면
그녀는 기분이 좋아질지도 몰라
현명하게도 바닥에 납작 엎드릴지도 모르지
날 흥분시키는 건 쉬운 일이니까
내게 고통을 주는 것도


도대체 이 노래의 요점이 뭐지?
이게 노래이긴 한 건가?
네 마음이 이미 떠났다면
나는 왜 아직도 매달리고 있는 걸까
난 그녀를 버릴 수 있어
그녀 없이 살 수 있어
널 위해서라면 난 해
진실을 말할 수도 있어
하지만 거짓을 원한다면 그것도 물론 할 수 있어
왜냐면

어떻게든 이 일을 끝내야 하니까
어떻게든 멈춰야 하니까
날 때려눕혀서라도
누군가는 끝내줘야 하니까

너든, 그녀든
날 꼼짝 못하게 할 수 있어
아무튼, 나란 놈을 갖고 노는 건 쉬운 일이니까
하지만 넌 절대 날 행복하게 할 수 없어
내가 날 행복하게 하는만큼도

물론,
이건 거짓말이야




this has got to die
i said this has got to stop
this has got to lie down
with someone else on top
you can keep me pinned
'cause it's easier to tease
but you can't paint an elephant
quite as good as she
and she may cry like a baby
and she may drive me crazy
'cause i am lately lonely

so why did ya have to lie
i take it i'm your crutch
the pillow in your pillowcase
is easier to touch
and when you think you've sinned
do you fall upon your knees?
or do you sit within your picture?
do you still forget the breeze?
and she may rise if i sing you down
and she may wisely cling to the ground
'cause i'm lately horny
so why would she take me thorny?

what's the point of this song or even singing?
if you've already gone, why am i clinging?
well i could throw her out
and i could live without
and i could do it all for you
i could be true
tell me if you want me to lie
'cause this has got to die
i said this has to stop
this has got to lie down, down
with someone else on top
you can both keep me pinned
'cause it's easier to tease
but ye can't make me happy
quite as good as me..
well,
you know that's a lie




+

참으로 무해하고 합법적이다
성스러운 암흑의 지배 하에선


세피아는 일어섰다
그녀는 도망치다 넘어졌고
울타리에 걸려 부러진 다리는
헤진 리본으로 묶었다
그녀의 발자국이
거리를 붉게 수놓았고
떨어진 핏방울들은 거기에
섬세하게 장식된
산스크리트어를 새겨놓았다

봉인은 코끼리처럼 무거웠다

— Jill Hartman, A Painted Elephant  中





elephant / damien rice
translated by lonegunman

 
신고

'D > damien rice' 카테고리의 다른 글

elephant  (0) 2008.08.15
rootless tree  (0) 2008.08.15
delicate  (0) 2008.08.15
9 crimes  (0) 2008.08.15
cold water  (0) 2008.08.15
volcano  (0) 2008.07.31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