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y song

R/rebecca sugar 2016.06.27 23:32




아버지, 왜 저를 버리셨어요?

저를 만들어놓고는

이제와서 제가 보기 싫으세요?


아버지, 왜 저를 만드셨어요?

햄버거랑 쉐이크를 사주러

같이 가지도 않을 거면서 왜요?


저의 저주받은 피는

당신의 저주받은 피에서 온 게 아니던가요?

이리 와서 친구가 돼주셔야죠

손가락을 다 접도록 돌아오지 않으시네요

출장 가서 선물을 사갖고 오시면 안 돼요?


아버지, 그렇게 날 괴롭게만 하시면서

당신은 왜 내 아버지인 거죠?

제가 사랑하는 거 모르세요?

전 그냥 당신을 조금 더 알고싶은 것 뿐인데


아버지, 왜 제 감자튀김을 잡수셨어요?

제가 샀으니까 제꺼 아닌가요?

하지만 제 감자튀김을 아빠가 먹었죠

전 울었어요, 당신은 우는 제 모습을 보지도 않았어요


아버지, 절 사랑하긴 하시나요?

그렇다면 보여주세요

전 전혀 모르겠거든요


무슨 아빠가 자기 딸의 감자튀김을 먹어버리곤

눈 한 번을 마주치지도 않는 거죠?

아버지, 그 눈엔 눈물이 맺혀있었어요

그걸 보고도 아무렇지 않으셨던 거예요?



Daddy, why did you leave me?

You created me

So don't you wanna see me?


Daddy, why did you make me?

If you're not gonna take me

To get a burger and shakey?


My cursed blood is your cursed blood

Come on back and be my bud

I can count your visits on my fingertips

Come back and give me presents from your business trips


Daddy why did you father me

If all you wanna do is bother me?

Don't you know that I love you

And I only wanna see more of you?


Daddy, why did you eat my fries?

I bought them and they were mine

But you ate them, you ate my fries

And I cried, but you didn't see me cry


Daddy, do you even love me?

Well I wish you would show it

Because I wouldn't know it


What kind of dad eats his daughter's fries

And doesn't even look her in the eyes?

Daddy there were tears there

If you saw them, would you even care?



fry song / rebecca sugar

translated by lonegunman




+ adventure time version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R > rebecca sugar' 카테고리의 다른 글

don't cost nothing (+ reprise)  (0) 2016.07.25
be wherever you are  (0) 2016.06.27
fry song  (0) 2016.06.27
love like you  (0) 2016.06.26
everything stays  (0) 2016.06.26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