퍼붓는 비처럼 쏟아지는 눈물로 나는 오늘밤을 지샌다
거짓으로 점철된 헛소리들은 내가 봐도 참으로 그럴듯 했지
째깍, 멈춰진 시간 속에서, 나만의 환상에 잠긴다
내가 신경쓰는 건 오직 나와 나란 놈과 나 자신밖에 없으니까

잘났군, 대단해, 나란 놈이란 정말이지 끝내주는 자식이야
피해망상에 빠져서는 그녀를 원망하고 비난했지
사태를 악화시키는 건 내 장기라는 걸 알면서도
우스운 게 뭔지 알아? 그렇게 그녀를 엿먹여 놓고
지금 난 내가 놓은 덫에 걸려 허우적대고 있다는 거야

거짓말쟁이, 사기꾼, 제 거짓말에 제가 놀아나는 꼴이군
거짓말과 변명과 거짓말을 덮기 위한 더 많은 변명들
그래도 단 하나 진실을 말하자면, 나란 놈은 겉보기완 다르다는 것
우리가 살아가는 시대라는 게 다 그런 거 아닌가?
다들 그렇게 살고 있는데 나라고 안 될 건 없지 않아?

원나잇을 위한 낯모르는 여인들, 내가 입맞추었던 낙오자들의 수를 합해
운동장 바닥에 표시한다, 
완벽하게 실행된 건수부터 일촉 즉발의 위기들
가벼운 만남에서부터 매의 눈을 하고 환장해대던 날들
그리고 물론 아침부터 발정이 나서 꿈틀대던 날들까지 모두 합하고 보니
나는 누구인가, 이 쓰레기같은 놈은 대체 뭐지

그리하여 결과는 명명백백하며, 진실은 밝혀졌다
어두운 구름이 나의 머리 위로 드리워지고
내가 알게 된 것은
더이상 바람을 피우는 것도, 오랜 친구인 엑스타시조차도 소용이 없다는 것
사태를 더욱 악화시킬 뿐이라는 것
죄책감만 늘어갈 뿐이다, 열 살 때 엄마한테 했던 말들에서부터 시작해서
일일이 나열할 수도 없는 오래된 잘못들까지도 죄책감에 무게를 더하고
매일 밤 그녀가 다른 놈과 뒹구는 망상의 끝은
이거였군, 꼴 좋다
모든 일엔 끝이 있는 법이고, 예정된 끝이 다가오고 있어

자, 이렇게 대단원의 막을 내린다
종말을 향한 크레센도가 울린다
아마 이건 해피 엔딩일 거야
나쁜 놈이 패배하고 죽어버리는 얘기니까
결말을 좀 더 정확히 묘사하자면,
내가 이렇게 무릎을 꿇고 대체 왜,냐고 물으며
맹세컨대 차라리 죽어버렸으면,하고 바라고 있으니까
내가 이렇게 울고 있는 건
결국 나의 간사한 마음 때문인 거다

 

 

 

Let the raining teardrops rain down on me tonight
i think making up, faking up stories is alright
tick tock stop the clock, fiction is my thing
my attitude is always i and me and mine

oh I’m so clever, I'm so clever, I'm so clever
until my paranoia kicks in then I’ll accuse her
of doing all the worst things i do best
its funny how me fucking her about
has got me in this fucking mess

liar liar liar liar pants on fire
lies alibis lies more alibis
from the truth, i admit I’m more than shy
ain’t it the times we are living in
everybody’s doing it so why cant I?

i tally up tonight’s strangers
and stragglers that I’ve kissed
training ground notches, perfectly executed notches
and near misses
its all about going out and getting pissed with eagle eyes
and sincerity bottom on my list
what’s the story morning glory?
i feel so low and worthless, yeah

so this is where the outcome unfurls and the truth is being told
a cloud has gathered over my head and now i know
infidelity and my good friend ecstasy doesn’t work, it makes you worse
I’m feeling so guilty about the things i said to my mum when i was ten year old
I’m feeling so guilty about any old shit
and how i think my missus is fucking every guy that she looks at
this is it, this is it, this is it, this it
the end was always coming and now its here

so this is the grand finale
the crescendo of demise
this is the happy ending
where the bad guy goes down and dies
this is the end
with me on my knees and wondering why?
cross my heart, hope to die
its my own cheating heart that makes me cry

 


it's my own cheating heart that makes me cry / glasvegas
translated by lonegunman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G > glasvegas' 카테고리의 다른 글

it's my own cheating heart that makes me cry  (0) 2010.02.14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